문화재청,「다시 찾은 소중한 문화유산」기념우표 발행

[ 기사위치 생활/문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문화재청,「다시 찾은 소중한 문화유산」기념우표 발행

ATX | fmebsnews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문화재청,「다시 찾은 소중한 문화유산」기념우표 발행

- 우정사업본부의 환수문화재 기념우표(4종) 발행지원 / 26일부터 판매 -


문화재청(청장 김현모)은 정부혁신과 적극행정의 하나로 정부기관 간 협업을 강화하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박종석)의 환수 문화재 기념우표(4종) 발행을 지원했다.


국외에 있는 우리 문화재의 환수와 현지 활용 등을 담당하고 있는 국외소재문화재재단에 따르면 현재 국외에 있는 문화재는 21개국에 약 19만 3,000여 점이며, 이중 환수된 문화재는 12개국 1만 838점이다.



이번에 기념우표로 발행되는 환수 문화재는 ▲ 경주 얼굴무늬 수막새(박일훈), ▲ 개성 경천사지 십층석탑(헐버트, 베델), ▲ 명성황후 옥보(조창수), ▲청자 모자원숭이모양 연적(전형필) 등 총 4종으로 환수 과정에서 개인 차원의 노력이 반영되어 있는 문화재들이라서 그 가치가 더욱 빛을 발한다.


환수 문화재 기념우표는 오는 26일 우정사업본부에서 총 75만 2000장이 발행되며 가까운우체국을방문하거나 인터넷우체국(www.epost.go.kr)에 신청하면 구매할 수 있다.


문화재청은 앞으로도 환수 공로자를 기억하고 홍보하기 위해 환수 우표 제작 지원을 포함하여 홍보책자 제작, 감사패 증정 등 다각적인 공로자 예우사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fmebsnews  

<저작권자 © ATX,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