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숲 배경 복고풍 사진 인증 행사로 만나는 대한민국 기적의 산림녹화

[ 기사위치 생활/문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산·숲 배경 복고풍 사진 인증 행사로 만나는 대한민국 기적의 산림녹화

ATX | fmebsnews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산·숲 배경 복고풍 사진 인증 행사로 만나는 대한민국 기적의 산림녹화


- 10일부터 세계산림총회 공식 누리소통망에서 추억 소환 -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2월 10일부터 세계산림총회 공식 누리소통망(인스타그램:http//instagram.com/wfc2021seoul)을 통해 ‘산·숲 배경 복고풍 사진 인증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인증 행사는 우리나라의 성공적인 산림복원 역사를 국민들에게 간접적으로 알리고, 그 정책성과를 인정받아 유치에 성공한 제15차 세계산림총회(WFC)를 홍보하기 위해 기획됐다.

사진설명: 산·숲 배경 복고풍 사진 인증 행사 사진전 안내 포스터, 산림청 제공



세계산림총회는 6년마다 개최되는 산림 분야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국제행사로, 이번 세계산림총회는 1978년 인도네시아 개최 이후,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는 44년 만에 개최된다.


우리나라는 전 국민의 노력으로 1950년대 황폐해진 산림을 성공적으로 복구해 낼 수 있었고, 울창해진 산림은 국민에게 사랑받는 휴식처로 자리매김 해왔다.


본 행사는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산과 숲을 배경으로 한 과거 사진을 필수 핵심어 표시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게재하는 방식으로 참여할 수 있다. 2월 10일부터 2월 21일까지 12일간 진행되며, 참여자 중 50명에게는 추첨을 통해 소정의 상품을 지급할 계획이다.


산림청 박은식 세계산림총회 준비기획단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설 연휴에도 고향 방문이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이번 행사를 통해 소중한 사람들과 즐거웠던 추억을 회상해 볼 수 있었으면 한다”라며 “아울러, 내년에 우리나라에서 개최되는 제15차 세계산림총회에도 많은 관심을 가져 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fmebsnews  

<저작권자 © ATX,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