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위치 뉴스 ]

법무부, 서울동부구치소 선제적 전수검사로 확진자 감소세

ATX | fmebsnews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법무부, 서울동부구치소 선제적 전수검사로 확진자 감소세

- 마스크, 손세정제 등 방역물품 기부에 감사한다고 밝혔다 -


법무부는 교정시설 내 무증상 감염자에 의한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집단감염이 발생한 서울동부구치소 직원 및 수용자를 대상으로 총10차 전수검사를 실시했다.


이번 검사에서는 서울동부구치소에서 신축 대구교도소로 이송(1. 10.)된 여자 수용자를 포함하여 총 941명(직원 443, 수용자 498)을 대상으로 PCR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무증상 감염자 1명을 확인하여 격리 조치했다.

그간의 전수검사 결과를 보면, 서울동부구치소 확진자는 2차 검사 시 297명을 정점으로 계속 감소하고 있다.



사진: 서울동부구치소 수용자 전수검사 시 확진자 현황(2021.1.18.08시 기준)


이와 함께2021. 1. 8.부터 2. 7.까지 교도관, 대체복무요원 등 전국 교정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주 1회 시행 중인 PCR 1회차 검사(1. 8. ∼ 1. 15. 현재 52개 교정시설 직원 15,133명 검사 실시)를 1. 15. 완료하였으며, 지난주 확인된 상주교도소 직원 2명 외에 추가 확진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한편, 법무부는 교정시설 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종교단체 등 각계각층에서 기부한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순차적으로 교정시설 내 근무자 및 수용자에게 공급하고 있다.

이영희 교정본부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방역물품을 기부해 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아울러 “서울동부구치소 확진자 분산수용에도 응원과 지지를 보내주시고 확진자들의 쾌유를 위해 지역특산품(사과)을 간식으로 기증해 주신 청송군과 주민들께도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fmebsnews  

<저작권자 © ATX,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